페이지상단으로이동

보스아고라, 탈중앙화 투표 시스템 ‘VOTERA’ 출시

    • 입력 2020-10-15 13:15
    • |
    • 수정 2020-10-15 13:15

모든 참여자가 합의 진행...의제 제안·검토·토론·채택 등 결정

▲보스아고라, 탈중앙화 투표 시스템 ‘VOTERA’ 출시

블록체인 프로젝트 보스아고라가 탈중앙화 투표 시스템을 출시했다.

14일 보스아고라는 의회 네트워크 가입 멤버간 민주적 합의를 토출하는 탈중앙화 투표 시스템 ‘보테라(VOTERA)’ 구현 영상을 공개했다.

보테라는 모든 참여자가 합의를 진행하는 투표 시스템으로 보스아고라가 지향하는 의제 제안이나 의제에 대한 컴토, 토론, 투표, 채택 등을 모든 구성원들이 논의해 결정할 수 있다.

보스아고라 의회 네트워크에 가입하기 위해서는 보스아고라의 발행 토큰 ‘보아(BOA)코인’을 보유해야 한다. 특정 수량 이상의 보아코인을 보유한 참가자들은 의회 네트워크에 가입할 수 있다.

또한 보스아고라의 의회 네트워크에 가입한 멤버 누구나 1노드당 1투표권을 부여 받는다. 평가 결과가 특정 기준을 넘으면 투표를 통해 프로젝트 진행 여부를 결정한다. 이를 통해 새로운 프로젝트를 제안하고 평가할 수 있다.

숙의민주주의 시스템에 중점을 두고 있으며, 보테라를 통해 공평하고 합리적인 방법으로 참여자 모두가 받아들일 수 있는 결과를 도출할 수 있다는 게 보스아고라 측 설명이다.

김인환 보스아고라 이사장은 “보테라는 보스아고라 플랫폼이 지향하는 숙의민주주의 핵심 시스템”이라며 “계속해서 수익성을 품은 비즈니스를 유치해 사업 진행의 성과를 보이며, 보아 토큰의 가치 상승을 위한 생태계 확장을 위해서도 노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보스아고라는 투표로 결정된 의제에 대해 블록체인 기술 및 재정적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며, 이번에 공개한 보테라의 구현 영상은 보스아고라 공식 미디움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암호화폐공개(ICO) 프로젝트인 보스아고라는 특정 수량 이상의 보아 코인을 보유한 참여자가 의사결정에 참여해 생태계를 구축하는 탈중앙화 민주주의 거버넌스 플랫폼이다.

보다 다양한 정보 및 방송관련 소식은

공식 SNS채널을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댓글 [ 0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