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부산시, 인공지능·블록체인 대학 ICT 연구센터 유치

    • 입력 2020-06-03 13:03
    • |
    • 수정 2020-06-03 13:03

과기정통부 주관 ‘정보통신방송 혁신 인재양성사업’ 공모 선정

▲부산시, 인공지능·블록체인 대학 ICT 연구센터 유치

3일 부산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기획평가원이 지원하는 ‘2020년 정보통신방송 혁신 인재양성사업’ 공모에서 동의대학교와 부산대학교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에 동의대학교는 인공지능 Grand ICT 연구센터를 설립하기 위해 2028년까지 총 187.5억 원(국비 150억 원, 시바 15억 원, 대학 22.5억 원)을 투입한다.

동의대 인공지능 연구센터에서는 △인공지능 융합 지역전략산업 혁신기술 개발 △재직자 대상 인공지능 전문인력 양성 △인공지능 기술이전, 애로기술 지원 등을 수행한다.

동의대를 중심으로 부산대학교, 신라대학교, 인제대학교가 참여해 해양·항만, 제조·로봇, 의료헬스케어, 스마트시티 등 4개 분야 지역 전략산업에 인공지능 기술을 융합한 혁신기술을 공동으로 연구하고 지역 중소·중견기업 재직자 대상 인공지능 전문 석사학위과정을 개설하여 기업 수요 기반 실무형 전문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다.

인공지능 기술 융합 고품질, 고부가가치 융합제품·서비스 발굴, 지역 기업의 글로벌 수준 기술 경쟁력 확보를 위한 연구기관으로써 지역전략산업 육성 및 신성장동력 확보에 나선다.

또 부산대학교에서는 블록체인 플랫폼 연구센터를 설립한다. 올해부터 2025년까지 총 54.3억 원(국비 44억 원, 시비 4.4억 원, 민간 5.9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부산대 블록체인 연구센터에서는 △블록체인 원천기술 및 블록체인·사물인터넷(IoT) 플랫폼 연동 기술 개발 △블록체인 석·박사급 핵심인력 양성 △블록체인 기술창업, 애로기술 지원 등을 수행한다.

이를 통해 부산대를 중심으로 동아대학교, 부경대학교, 서울과학기술대학교가 참여, 블록체인 보안·서비스·암호화 기술을 공동 연구한다. 블록체인 코어 플랫폼을 선도할 고급인재 양성, 산학협력을 위한 재직자 전문교육 등 지역산업 및 연구개발(R&D) 활성화를 위한 연구기관 역할을 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 유치로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한 고급인력을 배출해 산업 융합 및 기술 고도화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대학, 중소기업이 협력하는 산학연관 공동 프로젝트 등 지속적인 발굴로 혁신성장을 견인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대는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 지원하는 ‘2020년 융합보안 핵심인재 양성사업 공모’에도 블록체인 기반 핀테크 융합보안 핵심인재 사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관련 기사 : 부산대, 과기부 블록체인 분야 융합보안대학원 유치 확정

보다 다양한 정보 및 방송관련 소식은

공식 SNS채널을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댓글 [ 1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 jaeung
  • 2020-06-03 13:18:30

좋은 소식 감사합니다,^^

  • 1
  • 0
답글달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