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다날·경희대, 블록체인 활용한 신사업 발굴 나선다

    • 입력 2019-10-04 15:33
    • |
    • 수정 2019-10-04 15:33

기부 플랫폼·상생협력 플랫폼 등...산학협력 체결

▲다날·경희대, 블록체인 활용한 신사업 발굴 나선다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이 경희대학교와 신사업 발굴에 나선다.

1일 다날은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에서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기부 플랫폼, 상생협력 플랫폼, 교내 상권 및 지역 상권 활성화 플랫폼 등의 공동개발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다날이 보유한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플랫폼 개발을 통해 교육 서비스를 높이고, 대학 구성원의 생활 편의 개선을 목표로 한다.

양측은 투명성과 접근성을 높여 대학 기부금 유치 및 기부자 예우 개선 등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는 기부 플랫폼을 구축하고 크라우드 펀딩을 플랫폼화함으로써 재학생, 연구자, 청년창업자의 자금 조달을 돕는 한편, 창업환경 조성, 멘토링 지원 등 창업 지원 서비스를 개선하는 상생협력 플랫폼 사업에도 나설 계획이다.

또한 교내 상권 및 지역 상권 활성화 플랫폼 사업을 통해 캠퍼스 주변 소상공인들에게 맞춤형 마케팅 플랫폼과 지급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다날과 경희대학교는 생활 플랫폼 애플리케이션을 출시해 대학 구성원들의 편의성을 높이고 지역 상권 활성화에도 앞장설 예정이다.

최병우 다날 대표는 “경희대학교와 산학협력을 통해 블록체인 기반의 다양한 신사업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며 “소상공인과 청년창업자와 동반성장 할 수 있는 상생협력에도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다날은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디지털화폐 결제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으며, 디지털화폐 페이코인(PCI)으로 도미노피자, KFC, 달콤커피, 편의점 등에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 가능한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보다 다양한 정보 및 방송관련 소식은

공식 SNS채널을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댓글 [1]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 jaeung
  • 2019-10-05 14:21:53

좋은 소식 감사합니다,^^

  • 1
  • 0
답글달기
닫기